tribal installment loans
Hoil Farm 2017-10-23T16:55:12+00:00

호남제일의 국사봉과 호일

호남제일의

국사봉과 호일

군산동의 전신인 국사봉은 백두대간에서 이어져온
노령산맥의 마지막 혈이 용트림하여 기를 힘차게 분출하면서
생성된 승달산의 연봉으로서 이곳은 일찍이 도선국사에 의해
호남의 8 명혈중 1혈로 지목된 곳입니다.
노령산맥이미지(출처:한국지명유래집 전라 제주편)
군산동의 전신인 국사봉은 백두대간에서 이어져온 노령산맥의 마지막 혈이 용트림하여 기를 힘차게 분출하면서 생성된 승달산의 연봉으로서 이곳은 일찍이 도선국사에 의해 호남의 8 명혈중 1혈로 지목된 곳입니다.
분청자기의 본고장인 무안 땅에 자리한 호남제일의 호일주식회사는 예로부터 산들이 군집을 이루었다는 의미로 군산동이라 불리웠다고 합니다. 국사봉과 대봉산으로 이어지는 병풍처럼 둘러싸인 40여만평의 황칠나무단지는 천혜의 자연조건을 갖추고 있어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이 키워낸 생태 유기농업으로 자란 귀한 나무들 입니다전설로만 묻힐뻔한 귀한 황칠나무가 또다른 전설로 이어질 이야기로 우리 곁에 다가왔습니다.
분청자기의 본고장인 무안 땅에 자리한 호남제일의 호일주식회사는
예로부터 산들이 군집을 이루었다는 의미로 군산동이라 불리웠다고 합니다.
국사봉과 대봉산으로 이어지는 병풍처럼 둘러싸인 40여만평의 황칠나무단지는
천혜의 자연조건을 갖추고 있어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이 키워낸
생태 유기농업으로 자란 귀한 나무들 입니다.
전설로만 묻힐뻔한 귀한 황칠나무가 또다른 전설로
이어질 이야기로 우리 곁에 다가왔습니다.
황칠나무사진 데스크탑용
황칠나무사진 모바일용
어느 갑자기 황칠나무로 산이 덮히길 바라고안식향을 머금은 황칠나무 숲이
모든사람의 휴식공간으로 제공되기를 바라던 마음이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귀한 황칠을 가까이에서 체험할 있는 생활문화로 이어지길 바랍니다.
어느 갑자기 황칠나무로 산이 덮히길 바라고안식향을 머금은 황칠나무 숲이 모든사람의 휴식공간으로 제공되기를 바라던 마음이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귀한 황칠을 가까이에서 체험할 있는 생활문화로 이어지길 바랍니다.
이야기가 담긴 황칠나무 사진
By AurumHwangchil